한국유기동물복지협회

회원가입

공지사항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유기동물보호소 민낯 속속 드러나

 

지난 8월 청주시 반려동물보호센터에서 산채로 냉장고에 가둬 죽음에 이르게 한 사건이 공개되며 충격을 주었던 사건에 이어, 이번엔 천안시 유기동물 보호소가 각종 위법행위를 저질렀다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보호소가 유기동물을 시스템상에 허위로 등록해 시 보조금을 부정 수급 받거나 일부 유기동물을 외부에 팔아 이익을 챙겼다는 것. 게다가 타인의 개인명의를 도용해 유기동물을 허위입양 처리한 정황까지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이 보호소는 유기동물을 안락사하지 않는 모범적인 보호소로 운영하여 지난해 유기동물 생명권 확보와 인식 개선에 앞장섰다는 평가를 받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까지 수상하여 반려동물업계에서는 ‘천사 보호소’로 평가받고 있던 터라 더욱 충격을 주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유기동물 보호·관리 시스템에서 자료를 확인한 결과 동일한 유기동물이 이중으로 등록된 경우가 허다했다. 유기동물의 기본정보인 품종·성별·사진 등은 동일한데 신고·구조일이나 신고자, 분양자가 서로 달리 기입된 ‘보호동물 개체관리카드’가 다수 존재하는 것. 이는 보호소가 동일한 유기동물을 중복 등록해 보조금을 이중으로 타내 부정수급하고 있다는 의혹으로 연결된다.

 

해당 사업에 관여했던 익명의 제보자 A 씨는 “이는 극히 일부 사례로 2016년과 2017년만 봐도 이런 경우가 70~80건이 나온다”며 “치료비 명목으로 보조금을 더 받고자 건강이 양호한 유기견의 진료차트에 과다 치료 기록을 기입한 경우도 있다”고 주장했다. 전 충남 동물보호 명예감시원 B 씨는 “이러한 사례가 2013년부터 나타나고 있으며 실수로 동일한 동물사진을 사용했다고 보기엔 기입된 신고·구조 시일이 1년 이상씩 차이가 난다”며 2018년 3월 기준으로 보호소에 보호 중인 유기동물 수가 시스템상에서 3600여 마리에 이르렀던 점도 이러한 의심을 뒷받침한다. 실제 보호 중인 유기동물 수는 500여 마리에 그치고 있다.

 

이 밖에도 보호소가 허위 등록된 유기동물을 처리하기 위해 시스템상에서 특정 1인에게 유기동물을 대거 분양 보낸 정황도 나온다. 보호소 전 직원 C 씨의 어머니는 앞으로 76마리의 유기동물이 입양됐다는 사실이 밝혀진 것. 보호소는 ‘1인당 3마리(연간 10마리)를 초과해 분양할 수 없다’는 동물보호센터 운영지침을 어겼을 뿐만 아니라 개인정보까지 도용한 셈이다. 시스템 처리를 위해 작성하는 분양신청서엔 분양자의 신분증, 생년월일, 성별 등 개인정보를 기입해야 하기 때문이다.

 

이밖에도 충남 아산시 유기동물보호소 사건과 지난해 경기 포천시 유기견보호소 후원금 횡령사건등 잡음이 끊이지 않고 있다.

 

(사)한국유기동물복지협회 관계자의 전언에 따르면 충격적인 청주사건이후 다수의 지자체 유기동물 보호센터의 비리제보가 구체적으로 들어오고 있다며 전국의 지자체에서 운영중인 유기동물보호센터의 전면적인 운영실태조사가 필요하다고 강조 했다.

 

 

한편, 충북 청주시의 반려동물 보호소에서 발생한 유기견 학대 사건을 조사해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7만명을 넘어서는가 하면 유기동물관련 청원이 줄을 잇고 있다.

 

이경준 기자

 

 

▲ 동물보호관리시스템 사이트

 

 

보도 기사 원문 : http://www.ipet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3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대구경북뉴스, 하나마나'반려견 등록제' update 운영자 2018.11.12 8
공지 유기견 특수목적견 봉사대 모집 공고 file 운영자 2018.10.17 84
공지 한국유기동물복지협회 SNS 입니다 file 운영자 2018.10.05 28
공지 유기동물 치료나 임보 좋은일 해주신 수의사분들 계시면 제보 해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file animalwa 2018.09.21 33
47 KBS NEWS,탈장에 구더기까지…‘애니멀 호딩’ 첫 처벌 적용 주목 update 운영자 2018.10.26 16
46 뉴스원,개,고양이 때려 죽이고 도랑에 유기...애니멀호더 전형적 행동 운영자 2018.10.25 10
45 10.18일 구조 된 진돌이에요 file 운영자 2018.10.19 24
44 아시아투데이,높아지는 ‘동물보호’ 목소리…복지 예산은 농식품부 전체의 0.05% 운영자 2018.10.18 14
43 연합뉴스,동물 학대·유기 신고 급증…경찰 처벌 여부 놓고 '고심' 운영자 2018.10.17 3
42 경향신문,경찰, 유기견 냉동고에 넣어 죽인 전 청주시반려동물보호센터장 검찰 송치 file 운영자 2018.10.17 7
41 중도일보,천안시유기동물보호소 보조금 부정 수급 의혹 file 운영자 2018.10.16 12
40 천안시보호소의 실태. file 운영자 2018.10.15 16
39 일요신문` ‘하남 개지옥’ 끝난 줄 알았는데…동물학대 의혹 단체에 유기견 기증 논란 운영자 2018.10.09 16
38 연합뉴스,"훼손된 강아지 사체 옥상 방치" 학대 의심 신고…경찰 수사 운영자 2018.10.05 10
37 연합뉴스 청주시, '유기견 상습학대 의혹' 반려동물센터 직영화 운영자 2018.10.04 11
36 News1 청주시, 반려동물보호센터 새 위탁자 선정 운영자 2018.10.04 10
» 월간 GZ - 전국 지자체 유기동물보호소 실태점검 필요하다 운영자 2018.09.20 16
34 환경일보 - 후원금 생활비, 동물보호단체 대표 검거…1억여 원의 후원금 받아 사적으로 쓴 혐의 animalwa 2018.09.20 12
33 서울경제 - "유기견 도와달라"…후원금 받아 생활비로 탕진한 동물단체 대표 '충격' animalwa 2018.09.20 14
32 뉴시스 - "유기견 도와달라" 후원금 받아 생활비로 쓴 동물단체 대표 animalwa 2018.09.20 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About us

“사람과 동물이 함께 어울러진다”
“많은 사람들이 함께 동물을 위한다”

CONTACT US

오시는길

본부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379, 904-2호(제일빌딩)
본사 및 훈련장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444-8